N

Notice

News

네비웍스, 美 'I/ITSEC'서 K-시뮬레이션 기술력 입증

마케팅 담당자

view : 204

'VTB-X', 미래 전장 합성훈련환경 구현…글로벌 무대 호평
미국‧독일‧네덜란드‧싱가포르 등 군 관계자 비즈니스 협력 문의


가상훈련 플랫폼 전문기업 네비웍스는 최근 미국 'I/ITSEC 2023'에 참가해 가상훈련 소프트웨어 플랫폼 'VTB-X'(Virtual Training Block–eXercise) 등을 선보이며 K-시뮬레이션의 기술력을 입증했다고 7일 밝혔다.


세계 방산 소프트웨어 시장의 각축전이라 불리는 'I/ITSEC'은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미국 올란도에서 열렸다. 이번 전시회에는 전 세계 500여개 전문업체가 참가해 성황을 이뤘다. 


네비웍스가 공개한 'VTB-X'는 미래 전장 상황에 최적화된 합성훈련환경과 기존 방산 시장에서 필요로 하는 운용성, 표준화, 호환성‧확장성, 유지보수성 등이 보장될 수 있도록 개발돼 세계 각국 업계 관계자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VTB-X'의 특징은 △인공지능(AI)‧빅데이터, 디지털트윈, 2D‧3D △연합‧합동부대(육군‧해군‧공군‧해병대)의 형태별 훈련 시스템 △자동화된 시나리오 저작도구 및 훈련평가(LMS) △실기동(Live) 훈련 및 모의(Constructive) 훈련과 연계된 훈련 환경 조성 등이다. 


미국과 독일, 네덜란드, 싱가포르 등지의 군 관계자들은 네비웍스 부스에 방문해 'VTB-X'의 기능과 성능, 특성, 차별점 등에 대해 많은 문의를 이어왔다. 각국의 방산업체들은 "'VTB-X'가 미래 가상훈련에 필요한 솔루션"이라고 평했으며, 향후 네비웍스와의 비즈니스 협력을 논의하기로 했다.


네비웍스는 지난 15년 동안 디지털트윈 지구환경 구현(Digital Twin Earth)과 대대급 이하 계획수립‧전술 훈련시뮬레이션 소프트웨어(Training Simulation Software), 훈련계획‧준비‧실행‧평가 훈련관리 소프트웨어(Training Management Software) 등에 대한 선진 기술을 축적해오며 이와 같은 성과를 이끌어 냈다고 평가했다. 세계 방산 소프트웨어 시장의 경쟁이 갈수록 치열해지는 만큼 향후 다양한 해외 전시회에 참가해 자사의 비전과 기술력, 소프트웨어 등을 지속적으로 소개할 계획이다. 


네비웍스 관계자는 "미 공‧육군 PEO SRTI와 미 국방 획득 부서 및 유럽 NATO, 유럽 해군 등이 실제 훈련 적용 효과를 문의했으며, 이 외에 탈레스와 같은 방산기업 및 TRU, CAE와 같은 시뮬레이터 기업들과도 다양한 비즈니스 방안에 대해 모색했다"면서 "주요 시뮬레이션 선진국의 군 관계자들이 'VTB-X' 솔루션과 기술력에 대해 큰 관심과 반응을 나타내 이번 전시회가 기술력으로 세계 시장을 선도할 수 있겠다는 자신감을 얻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출처: 네비웍스, 美 'I/ITSEC'서 K-시뮬레이션 기술력 입증 < 기업 < 인베스팅 < 기사본문 - 비즈니스플러스 (businessplus.kr)

먼저 비밀번호를 입력하여 주세요.

창닫기확인